건대 스타시티에 있는 매드포갈릭에서 밥을 먹은 후 커먼그라운드로 걸어갔다(꽤 멀었다;;;)

컨테이너를 활용한 건축물이라고 한때 화제였던 커먼그라운드... 외관이 신기하긴 했다!

안에는 동대문과 비슷한 느낌의 상점들이 밀집...

재미있는 볼거린 많았지만 롯데월드몰이나 백화점, 아니면 최근에 간 하남 스타필드처럼 아기와의 나들이에 최적화 되어있진 않다. 심지어 화장실에 기저귀 교환대도 없다..;;; 철저히 10-20대를 겨냥. 그리고 외국인 관광객도 엄청 많았다.


마무리는 도레도레 카페에서...
우린 다른거 시켰지만 레인보우 케이크가 가장 유명하다 한다. 케익들이 하도 예뻐서 선택병 걸리기 쉽다 ㅋㅋ 다이어트는 역시 내일부터...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