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에 쓴 글에도 공연 소개가 많았지만, 올 가을엔 아예 대놓고 페스티벌을 여는 경우도 많아서 더 늦기 전에 폭풍공유 하고자 합니다!

 

August Strindberg Festival 2012

전위적인 작가였던 스웨덴의 국보 스트린드베리가 서거 100주년을 맞았으나, 한국에서는 거의 소개된 바가 없어서 알려지지 않은 작가입니다.  올해에는 130일간 대대적으로 페스티벌을 열어 한국에도 스트린드베리에 대한 인식을 본격적으로 넓혀질 것 같네요.  극작가, 소설가, 화가 등 전형적인 팔방미인 지성인이었던 스트린드베리는 불안정한 정서상태로 인해 그닥 행복하지 않은 일생을 보냈고, 기성 제도에 대한 신랄한 비판, 특히 페미니즘에 대한 경멸에 가까운 비난 등으로 인해 여러 계층의 원성을 얻으며 고국 스웨덴에서는 거의 작품이 금지된 반면, 독일, 프랑스 등지에서는 크게 환영받으며 왕성한 활동을 했습니다.  하지만 말년, 그리고 서거 무렵에는 고국에서도 국보급 작가로 칭송받았지요.

한국 스트린드베리 페스티벌 연극 일정표 입니다. 

 

SIDance 2012 (5.Oct-20.Oct)

무용계에선 다들 주목하는 서울 국제 댄스 페스티벌에서는 올해 15년을 맞이하였고, 스웨덴의 Cullberg Ballet로 개막공연을 연 후, 프랑스의 Nacera Belaza Company, 서울 발레 시어터, 이스라엘의 안무가 Yasmeen Godder, 그리고 영국 안무가 Wendy Houston 등의 작품이 발표될 예정입니다. 댄싱 시티라는 제목으로 서울 곳곳에서 게릴라성 무용공연을 열기도 한답니다.  www.sidance.org 문의: 02-3216-1185.

 

2012 Seoul Performing Arts Festival (5.Oct-27.Oct)

융/복합 장르 위주의 공연 및 전시를 선보이는 이 페스티벌은 한국에선 15작품, 외국 초청 12작품이 올려집니다.  초청된 예술가로는 Mathild Monnier(Soapera), Tomoko Mukaiyama(Hirokuro), Krzysztof Garbaczewski(The Odyssey) and Luisa Kortesi(Eskaton) 등이 있다고 하네요. (www.spaf.or.kr)

 

---

각종 비엔날레들:


대구 사진 비엔날레 (~11월 18일)

예술사진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놓치기 아까운 비엔날레.

아시아권 22개국에서 250명의 사진작가가 모여서 전시를 펼친하고 하네요.. 얼마전 아티스트 레지던시에 참가하면서 사진작가와도 친해져 버린 후, 급 관심이 가기 시작했습니다.  대구에는 6월에 친구가 작곡한 뮤지컬을 보러간게 처음이었는데, 이번에 다시 한번 방문하게 될.....까요?  ㅠ

 

광주 비엔날레 (~11월 11일)

국내 최대 규모로 열리고, 유명한 비엔날레이지요.  올해에는 예술감독을 다섯명이나 두면서 라운드테이블 식으로 운영한다고 하니, 그 다양성과 통일성의 조화가 어떻게 이루어질지 궁금합니다.  11월 11일까지 열린다고 하니, 방심하지 않고 투어 나가야 할듯!


부산 비엔날레 (~11월 24일)

도쿠멘타를 큐레이팅 했던 로저 브뤼겔이 오랜시간 부산에 머물면서 구상한 이번 비엔날레는 어떤 파격적인 전시가 나올지 기대되니 가야할듯! ㅠ 부산에는 대학교 1학년때 엠티를 간게 유일한 저로서는 항상 동경의 대상인 곳이지요!  그러고보니 참 국내에선 여행을 많이 안다닌듯;;


프로젝트 대전 (~11월 18일)

비엔날레로는 올해가 처음인 후발주자이지만, 과학과 예술의 융합이라는 차별화된 주제를 들고 나와 호기심을 유발하는군요..

전시 주제인 "에네르기"를 바탕으로 자연과학과 사회과학, 생명에너지와 지구에너지, 핵에너지 문제를 다루는 작품들을 대전시립미술관에서 소개한다고 합니다. 




미술관람에 급 관심을 두기 시작하는 바람에, 국토순례라도 떠나야 할 기세입니다! ㅠ



관련 글: 

2012/09/27 - [정보 공유] - 9/10월은 문화행사 극성수기 - 그중 놓칠수 없는것들



 작토(Jagto)를 좋아해 주시면 페북으로 업데이트 알려드립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셰익스피어 글로브 극장 내부 공연 장면 Julia Ryan, The Church of England Newspaper)]

런던에는 몇세기 전부터 뮤지컬 전용 극장들이 많이 지어졌었는데, 연극을 위한 전용 극장들 또한 비슷한 시기에 많이 지어졌답니다.

셰익스피어가 활동하던 시기인 1500년대, 그 시대를 배경으로 한 영화를 보셨다면 그 때의 풍경을 화면으로나마 접해 보셨을 겁니다. 연극이 진행 되는 동안 무대 바로 앞에 서서 때론 환호하고, 때론 야유를 퍼붓는, 관객과 배우들이 밀접하게 호흡하는 공간으로 극장이 존재했었죠. 이 시대의 풍경을 그대로 재현하고자 1996년에 복원사업이 완성되어 글로브(Globe)라는 이름의 전용극장이 오픈했습니다.

[닥터 파우스투스(Doctor Faustus)공연 모습. 주인공: Paul Hilton 사진: Keith Pattison ©independent.co.uk]

배우이자 영화감독인 샘 와너메이커(Sam Wanamaker)의 착안으로 이루어진 셰익스피어 극장 복원사업은 1970년 셰익스피어 글로브 재단(Shakesphere Globe Trust) 이 창설되었고, 20여년의 꾸준한 연구와 재원마련 끝에 1997년 완성된 극장이 엘리자베스 여왕이 참석한 가운데 오픈하게 됩니다만 안타깝게도 이 모든 것을 시작한 와너메이커 감독은 1993년에 이미 세상을 뜬 후였습니다.

[Sam Wanamaker ©globe-education.org]


매년 4월부터 10월까지 시즌을 운영하는 셰익스피어 글로브 극장은 현재는 오프시즌으로, 시즌때에 맞춰서 제작된 연극 프로덕션들을 들고 투어를 나갈 예정이랍니다.

특히, 연극 제작에 머무르지 않고, 다양한 교육 및 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점이 고무적인데요, 전문적으로는 연극 코치들을 위한 연수 프로그램부터 장애아를 위한 특수교육 목적의 프로덕션까지, 인근 시민들을 위해 존재하려는 극장의 부단한 노력이 엿보입니다.

[글로브 극장의 교육 프로그램 (©shakespearesglobe.com)

음악을 하는 필자에게 특히 관심이 가는 것은 “겨울을 위한 콘서트(Concert for Winter)”라는 제목의 프로젝트인데요, 지역 초등학교 및 중학교와 연계하여 학생들을 노래와 춤을 통해 무대에 세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답니다. 유서깊은 셰익스피어 극장이라고 해서 전문적으로 훈련된 연극배우만 무대에 설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자라나는 꿈나무들에게 무대를 제공한다는 점이 특이했습니다.

[글로브 극장의 음악 공연 모습 (©shakespearesglobe.com)

수동적인 관객에서, 좀 더 교류하는 관객으로, 나아가서 직접 무대에 서보는 기회까지 어릴때부터 경험하게끔 하는 셰익스피어 글로브 극장은 오프 시즌에는 자유롭게 내부 투어를 관람할 수도 있답니다. 관심 있으신 분들은 테임즈 강변에 있는 셰익스피어 극장으로 나들이 오시기 바랍니다!


주소: 21 New Globe Walk,
 Bankside, 
London 
SE1 9DT

홈페이지: http://www.shakespearesglobe.com

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 Blogger...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Favicon of https://arthurjung.tistory.com BlogIcon Arthur Jung 2012.02.04 12: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토님의 글을 보니, [셰익스피어 인 러브]라는 영화가 생각납니다..
    상당히 흥미롭게 봤었는데.. 그러고 보니 벌써 십몇 년 전 영화네요 ^^;
    기네스 팰트로는 지금 크리스 마틴과 함께 영국에 살고 있나요? ㅋ

    • Favicon of https://jagto.tistory.com BlogIcon 작토 2012.02.05 1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 팰트로가 벌써 40세가 되었으니;;;
      여전히 크리스 마틴과 잘 살고 있는 듯 합니다^^
      http://www.entertainmentwise.com/news/68768/Gwyneth-Paltrow-and-Chris-Martin-Fall-In-and-Out-of-Lo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