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에 블로그 방문객 자릿수가 하나 늘었습니다.



작년 가을에 블로그 방문객 5만명이 넘었을때 블로그 운영에 관한 글을 하나 쓰면서 아직 자랑을 하기엔 이른것이 아닌가, 10만명이 돌파하면 그땐 당당하게 글을 쓰리라 다짐을 하며 하루하루를 기다려 왔습니다. 


2012/10/31 - 블로그 방문객 50,000돌파! (and 근황)


그런데 1월초에 작곡에 전념하기 위해 과감히 절필(?)선언을 하고 (관련글) 이후에도 각종 일들로 정신없이 세월을 보내다보니 블로그에 글을 쓰는것이 아주 뜸해졌고, 어제 무심결에 방문객 카운터에 자리수가 늘어난 것을 보고 약간의 멈칫 + 신기함 빼고는 별다른 감흥이 없더군요... 


2013/01/12 - 블로그 운영에 관련해서...


10만명이 넘는 사람이 제 블로그를 다녀갔으니 저도 파워블로거의 반열에 오른 것일까요? ㅎㅎ

사실 누가 제 블로그보고 파워블로그라고 하면 몹시 민망해하며 손을 내젓기 바빴습니다. 저보다 훌륭한 콘텐츠로 매일 어마어마한 방문객수를 과시하는 블로그들이 많으니까요.  

하지만 몇 안되는 글이나마 흔치 않은 음악 소식들을 전하고 작곡을 공부 하고 있거나 하려는 사람에게 정보를 드리면서 '작곡을 하은 사람은 대체 뭐하고 하루하루를 사나?'하는 일반적인 궁금증은 어느정도 해소시켜줄 수 있는 제 블로그 운영 본래의 의도가 상당히 충족된것 같아서 마음한켠이 든든하기도 합니다^^

앞으로는 어떻게 블로그를 운영할지.. 사실 요즘에는 생각할 겨를이 전혀 없었습니다.  그저 이제까지 하던 대로 혼자 알고 있기 아까운 음악계 소식들과 무대 뒤의 재미있는 이야기들을 싣게 될 것 같습니다.  


얼마전 4월 1일에 만우절을 기념하여 블로그를 닫는다는 장난 포스팅을 페북 페이지에 올렸습니다.  글을 쓸 때는 아무도 안 속을까봐 글을 리얼하게 잘쓰려고 고민하다가 실제상황인것처럼 제 자신에게 최면을 걸어서 상상력으로 써 봤습니다.  그랬더니 진짜 장난스러운 기분은 온데간데 없고 진심 슬퍼지더군요.. 제 블로그를 갑자기 폐쇄한다는 상상을 해보니 좀 끔찍하게 아쉬웠습니다..


(페북에서 댓글이 시간순으로 안보이고 뒤죽박죽이었습니다...) 


본의아니게 대박 심각한 글을 남기고서는 잠시 블로그에 대한 상념에 잠겼는데, 이러한 제 기운을 여러분도 느끼셨는데 많은 분들이 진심으로 낚이시고 슬퍼하셨습니다.. 헐~


그래서:

이 외에 많은 친구들의 메시지들과 문자들;;;


남을 속이고 슬픔을 선사했다는것이 아주아주*10000 미안해 지더군요 ㅠ

만우절이고 아니고를 떠나서 제가 남에게 심려를 끼쳤다는것 자체가 반성할 일로 느껴졌습니다;;



결론: 앞으로 뻘짓 않하고 열심히 글만 쓰겠습니다.  계속 관심있게 지켜봐 주세요~ ^^;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Favicon of http://maintale.tistory.com BlogIcon scape 2013.04.06 0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합니다~
    사실 전 이 블로그에는 처음 오는거지만
    축하하는 사람이 많을수록 좋은거겠죠?
    좋은게 좋은거니까요 ㅎㅎ

    이제 주말이네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2. Favicon of https://train4world.tistory.com BlogIcon 초록배 2013.04.06 0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합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3. Favicon of http://renopark.kr BlogIcon Reno 2013.04.06 16: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해요!!!
    앞으로도 잘 읽고 갈께요!1

  4. Favicon of https://namsieon.com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3.04.09 2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사진은 작토님이신가요?ㅎㅎㅎ
    그건 그렇고 만우절 장난치곤 넘 진지해서 저라도 속았겠어요 ㅎㅎㅎ
    페이스북을 영문판으로 즐기시는군요^^

    • Favicon of https://jagto.tistory.com BlogIcon 작토 2013.04.12 1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케 하다보니 그리 됐어요:)) 만우절 장난은... 폭풍반성하며 마음가짐을 새로 다잡게 되는 계기가 되었구요 ^^;;




올해 1월에 블로그를 시작하고 참 많은 글들을 쓴 것 같습니다.  수많은 작심삼일 목표들이 있었지만 블로깅 만큼은 올해 성공적으로 꾸준히 해 왔던 것 같네요.

2012년 한해동안 쓴 글의 갯수는 194개입니다.

한해동안 가장 인기있었던 포스팅들을 여러 기준으로 나눠서 순위를 매겨봤습니다.  

즐감하세요^^


페이스북 좋아요 top 5:

2012/08/05 - 올림픽 무대에 울려퍼지는 애국가, 편곡이 기가막혀 - 62

2012/04/19 - 코리아헤럴드에 소개된 북촌 한옥마을 공연소식! - 27

2012/11/15 - 베네치아 도착 - 26

2012/10/31 - 블로그 방문객 50,000돌파! (and 근황) - 24

2012/05/06 - 영국에서 약 만원으로 거장들을 볼수있는 Proms의 올림픽 시즌 - 23


댓글 top 5:

2012/09/30 - 외국인들 사이에서 티스토리의 어마어마한 인기.. 왜? - 29

2012/03/24 - 트루음 쇼 - 절대음감의 비밀2 (부제:방송출연을 하고 피봤던 사연 ㅠ) - 20

2012/10/31 - 블로그 방문객 50,000돌파! (and 근황) - 18

2012/10/15 - Korea Portfolio Day - 16

2012/02/01 - 쉽고 간단하게 음악에 대한 글 쓰기 - 12


다음 뷰 추천 top 5:


한해동안 나름 열심히 달려왔던것 같네요!  3-4월과 7월에 잠시 주춤하긴 했지만, 그 이후로는 블로그를 잊지 않고 꾸준히 챙겨왔었고, 8월말부터 거의 매일 포스팅을 하게 되었습니다. 


번외편으로, 순위권에는 없지만 제가 특별히 애착을 가지고 있는 글들 몇개 소개하겠습니다:

2012/11/10 - 장난감 피아노가 이정도는 되어야...(복구 포스팅)

2012/10/11 - 뮤지컬 작곡가 조한나 인터뷰

2012/09/05 - Staff Benda Bilili - 콩고의 희망의 상징인 장애인 밴드

2012/04/22 - Nokha 한옥 퍼포먼스 음악회 후기

2012/01/26 - 내 생애 첫 위촉곡



현재 제 블로그 방문객 수는 7만명을 넘어서려 하고 있습니다. (2012년 한해동안 69,311명 방문)

한해동안 제 블로그에 관심 가져주시고 응원해 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다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Favicon of https://hansik07.tistory.com BlogIcon Hansik's Drink 2012.12.31 1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말결산 잘 보고 갑니다 ~ ^^
    내년에도 더욱 좋은일이 가득하시길 바래요 ~

  2. Favicon of https://namsieon.com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3.01.01 1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첫 해 치고는 성과가 대단하시군요!!
    저는 첫해에 암것도 없었던 기억이 ;;; ㅋㅋㅋ 혼자 떠들던 기억이 ㅎㅎㅎ

    앞으로도 좋은 교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ㅎㅎ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 Favicon of https://jagto.tistory.com BlogIcon 작토 2013.01.01 15: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하 그러셨나요?
      사실은 저는 2011년에는 워드프레스에 블로깅을 조금 했었습니다.
      티몰스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좋은 글들 감사합니다^^

  3. Favicon of https://arthurjung.tistory.com BlogIcon Arthur Jung 2013.01.01 19: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처럼 게으른 사람은 작토님한테 포스팅 개수가 금방 따라잡히겠는데요? ㅎㅎ